새누리당 송석준(이천·사진)국회의원이 청년실업 극복을 위해 범정부 차원에서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노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송 의원은 지난 12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회의장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2015년도 결산 전체회의 종합정책질의를 통해 “새로운 기술, 새로운 산업, 새로운 일자리를 많이 만들어 내야 미래의 성장 원동력을 만들 수 있다”며 “각 부처들이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청년일자리 창출에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지난해 청년일자리 지원사업 예산 중 불용예산이 상당액 생겼다는 것은 정말 안타까운 일”이라며 “일자리를 구하려는 청년들의 요구와 현실을 면밀히 분석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우리 청년들이 실업으로 인한 이상과 현실의 괴리로 엄청난 절망감을 주고 있다”며 “보건복지부 차원에서 정확한 실태를 파악해 청년실태백서를 만들어 달라”고 거듭 요구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저작권자 ⓒ 기호일보 (http://www.kihoilbo.co.kr)

■ http://www.kihoilbo.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658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