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송석준(이천)의원은 14일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증진사업의 세부사업 내용을 구체화하는 ‘국민건강보험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이에따라 건보공단은 그 동안 건강증진사업 범위 등에 대한 법령상 세부내용 부재로 인한 타기관과의 역할 중복 및 사업 추진 어려움, 예산 및 인력확보 곤란 등을 해소할 수 있게 됐다.

세부사업은 건강교육 및 상담, 건강생활 실천과 합리적 의료이용 등을 위한 건강증진사업 및 건강정보의 제공, 건강의 유지·증진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보급과 개인건강기록 등 정보체계의 운영, 건강검진 결과를 활용한 건강관리사업, 가입자 및 피부양자의 건강증진을 위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사업이다.

송 의원은 “개정안 발의로 사업의 안정적 수행과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게 됐다”면서 “이번 법안을 통해 가입자 및 피부양자의 건강 유지 및 증진에 실질적 효과를 줄 수 있는 다양한 건강증진사업들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득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 http://www.joongbo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120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