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국제뉴스) 김덕기 기자 = 경기 이천시가 지역구인 송석준 국회의원은 3일 국회 본회의에서 2017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통과시킨 가운데 이천시 지역발전을 위한 철도·고속도로·국도 등 SOC에 국비 4,393억 원 등을 확보했다고 5일 밝혔다.

송석준 의원에 따르면 확보된 SOC 예산액은 이천∼오산 간 고속도로 1,350억 원, 이천∼문경 간 철도건설 2,876억 원, 성남∼장호원 간 자동차 전용도로 167억 5천만 원 등이다.

이 중 이천∼문경 간 철도건설 사업비 2,876억 원은 당초 정부에산안보다 150억 원이 증액된 금액으로 향후 이천시가 십자형 철도교통요충지 역할을 수행하여 내륙 교통 중심지로 발돋움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

이천 부발 공공하수처리시설 건설사업 예산도 당초 정부안 4,900만원 보다 10배 이상 증액된 5억 원이 반영돼 공동주택 등 개발수요 증가로 포화상태에 놓인 이천 하수처리능력을 향상시켜 주민편의 도모 및 중리택지지구개발, 임대주택 건설 등 차질 없는 지역발전의 동력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송 의원은 내년 주거·복지 예산 중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실태조사에 5억 6천만 원을 증액 반영시켰으며,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여가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경로당 광역지원센터 사업비 증액으로 국비 20억 원과 대한노인회 지원금액도 국비 16억 원으로 증액·반영했다.

아울러 FTA 여파와 최근 시행되고 있는 일명 김영란법 등으로 어려워진 농업부문 지원 예산 확보를 위해서도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경영여건이 악화된 농협경제사업 활성화와 구조조정 지원을 위한 농금채 이자비용을 당초 정부안 524억 7천만 원보다 76억 5천만 원이 증액된 601억 2천만 원도 반영시켰다.

송석준 의원은 “국회 예결위원으로 국민의 혈세가 낭비되지 않도록 국가재정건전성을 확보하면서도 이천지역의 SOC, 환경, 복지, 농림 등 다양한 분야에 예산이 골고루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송 의원은 “앞으로 중앙부처와 협의하여 이천의 현안 사업에 대한 국비지원이 꼭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605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