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셜경제=김은배 기자]새누리당 송석준 의원실은 지난 3일 확정된 2017년도 예산안과 관련 이천 지역발전을 위한 철도·고속도로·국도 등 SOC 국비 4,393억원을 확보 했다고 지난 5일 밝혔다.

확보된 SOC 예산액은 이천∼오산 고속도로 1,350억원, 이천∼문경 철도건설 2,876억원, 성남∼장호원 자동차 전용도로 167억5천만원 등이다. 이 중 이천∼문경 철도건설 사업은 정부안보다 150억원이 증액됐다.

아울러, 이천 부발 공공하수처리시설 건설사업 예산도 당초 정부안 4,900만원 보다 10배 이상 증액된 5억원이 반영됐다.

이에 따라 공동주택 등 개발수요 증가로 포화상태에 놓인 이천 하수처리능력을 향상, 중리택지지구개발, 임대주택 건설 등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송 의원은 또한 보건복지위원으로 내년 주거·복지 예산 중 주거취약계층의 주거실태조사에 5억6천만원을 증액 반영, 경로당을 이용자들의 여가프로그램 지원을 위한 경로당 광역지원센터의 사업비도 증액시켜 국비 20억을 반영, 대한노인회지원금액도 국비 16억원이 반영되도록 했다.

그는 그간 FTA여파와 최근 시행되고 있는 김영란법 등으로 어려워진 농업부문 지원 예산 확보에도 관심을 기울였다.

경영여건이 악화된 농협경제사업 활성화와 구조조정 지원을 위한 농금채 이자비용을 당초 정부안 524.7억원보다 76.5억원이 증액된 601.2억원을 반영시킨 것.

송 의원은 “국회 예결위원으로 국민의 혈세가 낭비되지 않도록 국가재정건전성을 확보하면서도 이천지역의 SOC, 환경, 복지, 농림 등 다양한 분야에 예산이 골고루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며 “앞으로 중앙부처와 협의하여 이천의 현안 사업에 대한 국비지원이 꼭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개념있는 뉴스, 속시원한 분석 스페셜경제
저작권자 ? 스페셜경제

 

 

 

■ http://www.speconomy.com/news/articleView.html?idxno=760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