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당 송석준(이천)의원은 7일 내년 복건복지부 농어촌 보건소 등 이전신축비용으로 국비 2억1천5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확보된 농어촌 보건소 등 이전신축 사업내역은 월포보건진료소 이전신축비용 1억3천700만원, 이천시보건소 장비·차량지원비 7천200만원, 남부통합보건지소 장비비 600만원이다.

특히 월포보건진료소는 건립된 지 29년이 지나 공간이 협소하고 노후화되어 주민 이용에 불편을 야기하였고, 이천시 율면 월포리는 65세 노인인구가 29%인 초고령화 지역으로 주민들의 보건진료소 의존도가 높아 신축요청이 끊임없이 제기돼왔다.

월포보건진료소 신축을 통한 쾌적한 환경에서의 보건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졌을 뿐 아니라, 이천시보건소 장비·차량 지원비와 남부통합보건지소 장비비도 동시에 확보함으로써 보건소 장비 현대화를 통한 질 높고 신속한 보건의료서비스가 가능해졌다.

송 의원은 “앞으로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으로서 보건관련 지역 현안을 꼼꼼히 챙기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득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 http://www.joongbo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1266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