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 의원(이천)이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보임되었다고 27일 밝혔다.

여야 50인으로 구성되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2016년도 결산과 앞으로 정부가 제출하게 될 2018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대한 심사를 하게 된다.

송석준 의원은 20대 국회에 입성하여 작년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을 역임한데 이어 올해도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으로 2년 연속 선임되었는데, 송 의원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예산확보에 남다른 노력을 경주해왔던 만큼 금번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활동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송석준 의원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국가 예산을 통제하는 막중한 임무를 맡게 되어 영광이다.”며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국민의 혈세가 경제회복ㆍ실업구제ㆍ복지사업 등에 효율적으로 사용되는지 여부를 꼼꼼하게 현미경 검증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예산확보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활동에 임하는 포부를 밝혔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170727010009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