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신문]?최근?벼룩·진드기를?잡는?피프로닐?성분이?계란에서?검출돼,?축산물?먹거리에?대한?불신이?커지고?있다.?이에?계란에?살충제?성분이?포함됐는지?여부를?전수조사하고?살충제가?포함된?계란을?전량회수·폐기해야?한다는?주장이?나왔다.

자유한국당?송석준?의원은?16일?양계에?피프로닐을?사용했는지?여부를?전수?조사하고,?계란에?피프로닐?성분이?검출됐을?경우,?전량?회수·폐기해야?한다고?주장했다.

피프로닐은?페닐피라졸?계열의?살충제로?주로?농작물에?사용된다.?가끔?개나?고양이?등과?같은?애완용?동물의?피부의?벼룩,?진드기를?잡는데?사용되기도?한다.?하지만?닭?등?식용동물에는?사용이?금지돼?있다.

송석준?의원은?식품의약안전처가?피프로닐?성분이?검출된?해당?업체와?생산날짜?등?관련?정보를?면밀하게?분석하고,?대형마트와?소매점?등에?얼마나?유통됐는지?정확히?파악해야?한다고?강조했다.

송?의원은?”국민들의?먹거리?불안을?하루?빨리?종식시켜야?한다”며?”피프로닐과?같은?살충제는?동물의?피부에?뿌리는?것이기?때문에?현재?동물의?체내?잔류허용기준?등이?마련돼?있지?않다”고?설명헀다.

이어?“국민들이?안심하고?축산물을?먹을?수?있고,?양계농가도?피해를?입지?않도록?식약처가?식품공전?개정?등을?통해?피프로닐과?같은?살충제의?동물?내?잔류허용기준?및?사용기준을?정해야?한다”고?강조했다.

박진종 기자 | pjj@gokorea.kr독자가 공감할 수 있는 소식, 그 이상을 전하겠습니다

■ http://www.gokorea.kr/news/articleView.html?idxno=260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