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이천)의원은 13일 이천시 관내 재난 안전 취약 교량 보강사업 및 저수지 정비사업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9억5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확보한 재난안전 관련 특교세는 이천시 율면 월포교, 월포2교, 북두교, 장호원읍 풍계3교, 호법면 매곡교에 내진보강공사비 8억 원과 모가면 원두저수지 정비사업 1억5천만 원 등 총 9억5천만 원이다.

월포교, 월포2교, 북두교, 풍계3교, 매곡교는 내진성능평가 결과 지진 발생 시 내진역량이 부족한 것으로 평가되어 공공의 안정성 확보를 위하여 내진보강공사가 필요한 상태였다.

원두저수지는 축조된 지 60년이 지난 노후화로 주요시설을 보수·보강하여 제방 붕괴 및 재해를 사전 예방하고 안정적인 농업용수 확보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송 의원은 “이번 재난 안전 특별교부세로 이천지역의 지진 취약 교량과 저수지 시설의 안전성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재난안전관련 예산을 지속적으로 확보해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득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 http://www.joongbo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206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