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 국회의원이 연말을 맞아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송 의원은 지난 9일 자유한국당 경기도당 자유봉사단과 김용재 시의원(이천 다선거구), 이천시 당직자 10여 명과 함께 생활형편이 어려운 가정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봉사를 진행했다.

송 의원과 봉사단들은 어려운 생활형편으로 집수리를 못하고 있다는 장호원 관내 3개 가정의 딱한 사정을 듣고 이들 가정에 대해 방한벽지 시공과 창틀 방풍작업을 진행했다.

조애순(92ㆍ장호원 송산리) 할머니는 “연탄을 때도 방안에 바람이 차가워 많이 추웠는데 따뜻하게 지낼 수 있게 해줘서 너무 고맙다. 바쁜데도 국회의원이 직접 벽지를 붙여주러 온 것이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송석준 의원은 “잘 챙겨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독거노인 분들을 비롯해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더 많이 노력하고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422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