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장호원읍 상습 교통사고 위험지역 해소를 위한 교통시설 및 도로개선 사업에 국비가 투입된다.

자유한국당 송석준(이천)의원은 12일 이천시 장호원읍 노탑 2리에 버스 정차대 설치와 위험하고 불량한 선형개량을 위한 국비 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국도37호선 이천시 장호원읍 노탑2리 여주방향 버스정류장은 버스 정차대가 없어 승객을 태우기 위해 버스가 정차할 때 뒤쪽에서 오는 차들이 중앙선을 침범하여 추월하고, 버스에 타려는 시민들이 도로변에 대기하는 등 교통사고와 안전에 위험이 있던 곳이다.

노탑2리 버스 정차대 및 위험도로 개선사업은 당초 정부 예산안에 없던 것을 송 의원이 국회 예결위 활동을 통해 예산당국을 설득, 최종 반영시켰다.

송 의원은 “국비 확보로 시민의 안전과 편리성을 증진시키게 됐다”며 “앞으로도 추가 국비확보를 통해 시민들의 불편을 개선하고 지역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재득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 http://www.joongboo.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2138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