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초 정부안에 신축예산 없었으나 재정당국에 지속적인 설득으로 4억 2,500만원 최종 반영

(이천=국제뉴스) 김덕기 기자 =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자유한국당 송석준 의원(경기도 이천시)은 이천경찰서 장호원 파출소 신축을 위한 국비 4억 2,500만원을 예결위 심의과정에서 최종 반영시켰다고 18일 밝혔다.

송석준 의원 측에 따르면 장호원파출소는 1981년 준공 후 36년이나 경과돼 청사 벽면 및 바닥에 균열이 진행되고, 설비배관 부식으로 누수가 발생하는 등 노후도가 매우 심각해 근무자뿐만 아니라 방문시민들의 이용불편 및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남·여 전용화장실 부족으로 여성 민원인 및 경찰관들이 불편을 겪는데다가 장애인편의시설도 충분히 갖추지 못하는 등 구식 건물구조로 인한 공간의 효율적 사용이 어려운 상태이다.

이에 송 의원은 당초 정부안에는 장호원파출소 신축예산이 없었으나 국회 예결위 활동을 통해 재정당국에 파출소 신축의 필요성을 지속적이고 끈질기게 설득해 2018년 예산에 최종 반영시키는 역할을 했다.

송석준 의원은 “장호원읍은 14개 이천시 행정읍·면·동 중 인구가 4번째로 많고, 장호원파출소가 시가지에 위치해 방문 민원인이 많다”며 “이번 국비 확보를 통한 청사 신축을 통해 시민들에게 보다 안전한 경찰행정과 치안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국제뉴스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842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