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호원 파출소 신축 통해 시민에 질 높은 치안서비스 제공할 것”

[공감신문] 경기도 이천시의 노후한 파출소가 신축돼 시민에게 질 높은 치안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18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송석준 의원(경기 이천시)은 “이천 장호원 파출소 신축을 위한 국비 4억2500만원을 심의과정에서 최종 반영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또 성별 화장실의 부족으로 여성 민원인과 경찰관들이 불편을 겪을 뿐만 아니라, 장애인편의시설도 충분히 갖추지 못한 구식구조로 공간의 효율적 사용이 어려웠다. 방문시민들의 불만호소가 쇄도하고 근무자들 또한 불편을 겪었다.장호원 파출소는 지난 1981년 완공 후 36년이나 경과돼 노후도가 심각했다. 청사 벽면 및 바닥에는 각종 균열이 보였고, 설비배관 부식으로 누수가 발생해 근무자와 방문시민들의 안전사고가 우려됐다.

당초 정부예산안에 장호원 파출소 신축 관련 항목은 없었으나, 송석준 의원이 예결특위 활동에서 재정당국에 파출소 신축의 필요성을 피력한 결과 2018년 예산안에 최종 반영됐다.
송 의원은 “장호원읍은 이천시 행정동 중 인구가 4번째로 많고, 청사가 시가지에 위치해 방문하는 시민이 많다”며 “신축을 통해 더 많은 시민들에게 보다 안전한 경찰행정과 치안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윤정환 기자 | yjh@gokorea.kr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올바른 사실만을 전하겠습니다

■ http://www.gokorea.kr/news/articleView.html?idxno=341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