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701001755100084191.jpg
/송석준의원실 제공


송석준(이천시)국회의원과 이천사랑봉사단 15명은 27일 한나요양원(원장·한동숙)을 방문해 어르신 100명과 종사자들에게 손수 조리한 자장면을 점심식사로 제공했다.

시설에 계신 한 어르신들은 “추운 날씨에도 요양원에 찾아와 직접 면을 뽑고 삶아 신선하고 맛있는 자장면을 맛보게 해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날 봉사에 참여한 회원들은 “부모님을 모시는 마음으로 직접 면을 뽑아 어르신들에게 자장면을 대접할 수 있어 기쁘다”며 추위속에 온정이 넘치는 봉사활동을 펼쳐 훈훈한 감동을 주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171227010008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