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 국회의원(이천)과 이천사랑봉사단 15명은 27일 영하 9도의 한파 중에도 한나요양원(원장 한동숙)을 방문해 어르신 100명과 종사자들에게 손수 조리한 자장면을 점심식사로 제공하는 봉사를 펼쳤다.

시설에 계신 한 어르신들은 “추운 날씨에도 요양원에 찾아와 직접 면을 뽑고 삶아 신선하고 맛있는 자장면을 맛보게 해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봉사에 참여한 회원들은 “부모님을 모시는 마음으로 직접 면을 뽑아 어르신들에게 자장면을 대접할 수 있어 기쁘다”며 추위 속에 온정이 넘치는 봉사활동을 펼쳐 훈훈한 감동을 줬다.

▲ 20171227_125318

?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

■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427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