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국제뉴스) 김덕기 기자 =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송석준 의원(자유한국당. 경기도 이천시)은 국지도 70호선 이천 백사면~여주 흥천면 구간의 왕복 4차선 확장공사를 위한 사전기획조사비로 국비 1억 원을 확보했다고 2일 밝혔다.

송석준 의원 측에 따르면 현재 왕복 2차로인 국지도 70호선 이천 백사~여주 흥천 구간은 제2영동고속도로 이천 흥천IC와 성남~장호원 간 자동차전용도로 개통 및 중부내륙고속도로 북여주IC와 양평 간 개통 등에 따른 교통량 증가로 병목구간이 늘고 있는데다가 협소한 도로 폭에 의한?안전사고가 발생하는 등 도로확장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으나 사업 타당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그동안 사업이 지연돼 왔다.

이에 송석준 의원은 국지도 70호선 이천 백사~여주 흥천 구간 확장공사의 필요성을 대정부질문과 2016년~2017년 2년 연속 예산결산특별위원회 활동을 통해 국무총리와 기획재정부 장관 등에게 끊임없이 제기하는 등 재정당국을 집요할 정도로 적극 설득시켜 2018년 예산안에 대한 국회 최종 심사과정에서 반영토록 하는 성과를 도출했다.

이번에 확보된 사전조사기획조사비는 1월 중 서울국토관리청에 내시되고, 2월쯤 전문기관에 발주가 의뢰돼 이천 백사-여주 흥천 간 도로확장 공사의 필요성에 대한 심층적인 연구용역이 이뤄질 예정이다.

송석준 의원은 “이번 국비확보로 국지도 70호선 이천 백사~여주 흥천 구간 도로확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며, “도로확장을 통한 시민들의 안전과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앞으로도 단계적으로 차근차근 국비를 확보해 사업이 시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http://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850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