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 국회의원(자유한국당)은 지난 14일 민족의 명절 설을 앞두고 지역 인근 나눔의 집과 지역 요양원을 찾아 어르신들과 직원들을 위문하며 훈훈한 정담과 설 선물을 나누었다.

송 의원은 이날 경기 광주에 위치한 나눔의 집을 찾아 어르신들에게 세배를 드리고 위문품을 전달하며 더욱 건강하길 기원했다.

송 의원은 이어 지역 요양시설인 한나 요양원과 한나그린힐 요양원(대월면 초지리 소재)을 방문해 어르신들과 담소를 나누기도 했다.

특히 요양원 관계자들에게 “밀양 세종병원 화재 참사를 교훈 삼아 화재 등에 대비해 시설점검과 대피훈련 등을 통해 철저한 안전대응체계를 구축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고 요양원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받기도 했다.

송 의원은 또 장호원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시민들에게 설 인사를 나누며 장호원 장이 과거 전국 최고 장터의 명성을 되찾을 수 있도록 활성화 방안을 적극 강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