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장호원읍과 여주시를 연결하는 도로 노탑2리 구간의 교통체증이 조만간 해결된다.
12일 송석준 의원(한국당.이천)이 노탑2리 마을회관에서 열린 병목지점 개선사업 주민설명회에 참석해 “선형 개선 등에 대해 주민들과 원만한 협의를 통한 사업진행으로 병목구간이 안전하고 편안한 도로로 만들어 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송 의원은 “해당 구간이 차량통행량이 많고 시야가 좁아 여주방향으로 가는 주차공간이 부족해 사고위험이 있었는데 이번 개선사업을 통해 안전해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현장을 방문한 국토교통부 수원국토관리사무소 관계자들과 주민들에게 감사를 표한 가운데 “상호 간 의견 조율을 통해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송석준 의원은 지난해 국도37호선 장호원읍 노탑2리 버스정차대 설치와 선형 개량을 위한 국비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날 백사면을 찾아 마을꾸미기를 위한 주민의견을 청취했다.

김웅섭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