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 국회의원(이천)이 지난 18일 당직자 및 부인 정유선 여사와 함께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이 계시는 광주 나눔의 집을 찾아 추석 명절 위로의 인사를 가졌다.

송 의원은 나눔의 집에 이천햅쌀과 장호원 황도복숭아를 선물로 전달하고 할머니들과 복숭아를 함께 나누며 “명절 잘 보내시고, 오래 오래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나눔의 집 이옥선, 박옥선 할머니는 “국회의원이 우리를 위해 많이 힘써 달라”고 당부한데 대해 송 의원은 “올바른 역사관 정립을 위해 국회차원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송석준 의원은 매년 빠짐없이 설날과 추석 명절, 어버이날에 나눔의 집을 찾아 할머니들께 인사를 드리고 있다.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