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자유한국당·이천) 국회의원은 “본격적인 모내기철을 앞두고 하천수 사용허가를 환영한다”며 “농업용수 부족 문제 해결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석준 의원은 이를 위해 지난해 극심한 물 부족을 겪은 장록지구 등 현장을 방문해 농업용수 부족에 대해 주민들의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관계기관과 협의를 벌였다.

환경부 한강홍수통제소는 최근 장록지구 고담양수장(고담동 571번지, 복하천), 서가보(호법면 단천리, 복하천), 매곡1보(호법면 매곡리 282-1, 매곡천) 등 국가·지방하천 20곳에 대해 농업용수용으로 내년 1월 13일까지 하천수 사용을 허가했다.

이상의 하천은 하천관리청으로부터 하천점용허가를 받아야 농업용수로 사용할 수 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