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송석준 국회의원(이천)은 8일 어버이날을 맞아 경기도 광주에 소재한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쉼터인 나눔의 집을 방문해 할머니들에게 “항상 건강하세요”라며 건강을 기원했다.

송 의원은 지난 2017년부터 매년 나눔의 집을 방문하고 있으며 이날도 당직자들과 함께 방문해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며 즐거운 이야기를 나누는 등 할머니들을 위로했다.

송 의원은 이어 신둔면 등 지역 어르신들을 찾아 어버이날 인사를 드렸으며 페이스북 등을 통해 “우리 어르신들에게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립니다”며 “오늘의 대한민국의 진정한 주인공은 어르신들”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천=김정오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출처 : 경기일보(http://www.kyeongg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