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선 의원이 돼 더 큰 이천을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송석준 국회의원은 25일 기자회견을 열고 “통합신당인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제21대 국회의원 후보로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송 예비후보는 우선 “무엇보다 이천시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3명이 나오며 시민들은 전례가 없는 근심과 고통에 휩싸여 있다”며 “엄중하고 무거운 책임감으로 이 자리에 섰다”고 전제했다.

이어 “과도한 수도권 규제로 고통을 겪으면서도 대승적 차원에서 3차 우한 교민 격리시설을 수용한 이천시민들에게는 너무 가혹한 상황”이라며 “20대 국회 상반기 보건복지위원과 25년간의 풍부한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코로나19의 조기 종식과 이천시민들의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더 큰 이천을 만들기 위해 이천시를 ▶상생과 조화의 도시 ▶새로움이 넘쳐나는 곳 ▶희망이 넘치는 곳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도시 ▶통일 대한민국의 중심도시 등 5가지 비전을 발표했다.

송 예비후보는 “초심을 잃지 않고 또 뛰어 상생과 조화의 정신, 비정상의 정상화로 이천시를 반드시 여러 면에서통일대한민국의 중심도시로 만들고, 대한민국을 세계의 중심국가로 웅비시키겠다”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출처 : 기호일보(http://www.kihoilbo.co.kr)

■ 원문보기: http://www.kiho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853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