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상 초심을 잃지 않고 최선을 다해 노력해 수도권규제를 혁파하여 수도권과 지방의 상생 발전을 선도하는 상생허브 이천시를 만들겠습니다.”

4·15 총선에서 재선의 고지를 수성한 송석준 미래통합당 이천 당선자는 “존경하고 사랑하는 이천 시민 모든 분들에게 머리 숙여 감사드리며 코로나19 등 혼란스러운 정국에서도 저를 다시 선택하여 주신 이천 시민 분들에게 경의를 표한다”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이어 “이번 선거에 후보로 나와서 함께 뛰어주신 상대 후보에게 심심한 위로를 드리며, 공명정대한 페어플레이 정신을 보여주신 것에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는 위로의 말도 전했다.

그는 이번 선거는 다선이라는 큰 일꾼을 만들어 시 발전을 앞당기겠다는 시민들의 열망이 표심으로 나타났다고 분석, 앞만 보고 열심히 일해 시민들에게 보답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송 당선자는 “이번 선거는 경제와 외교, 안보 등 총체적으로 흔들리는 대한민국을 바로 잡으라는 국민들의 간절한 염원이 반영됐다. 재선의원으로 선택해 주신 이천 시민들을 위해 뛰고 또 뛰어 반드시 보답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 원문보기: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200415010003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