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신문] 박진종 기자=미래통합당 송석준 국회의원(경기 이천)은 18일 5·18 민주화 운동 40주기를 맞아 주호영 원내대표 등 일행 및 지역 당협위원장들과 함께 광주시 북구 운정동에 자리 잡은 국립 5·18 민주화 묘지를 참배했다고 19일 밝혔다.

송석준 의원은 5·18 민주화 묘지 참배에 이어 유족회, 부상자회, 구속부상자회 등 5·18 3단체와 간담회를 이어가면서 5·18 민주화 운동 4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는 자리를 가졌다.

송 의원은 5·18 민주화 운동이 갖는 역사적 의미와 오늘날까지 이어지는 의의가 적지 않다며, 당시 고등학생 신분으로 5·18 민주화 운동 직후 광주를 방문했던 특별한 인연을 소개하기도 했다.

송 의원은 “다시는 이 땅에 불행한 역사가 되풀이돼서는 안 된다”며 “이제 상처를 치유하고 갈등을 극복하는 등 5월 정신을 이어받아 상생과 조화의 자세로 자유와 정의가 실현되는 하나 된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자”고 밝혔다.

박진종

■ 원문보기: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214&aid=0001038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