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송석준(이천)의원은 농어가 목돈 마련 저축 가입대상 범위를 신성장 농·어업 분야 종사자까지 확대하는 ‘농어가목돈마련 저축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24일 밝혔다.

개정안은 현행법상 농어가 목돈마련 저축가입대상을 기존 농협협동조합원, 수산업협동조합원, 산림조합원에서 신성장 농·어업 종사자까지 확대하여 ICT 등 정보통신기술과 결합한 신성장 농어업이 안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했다.

특히, 농어가목돈마련 저축 가입대상으로 확대한 신성장 농업, 어업 등 분야 종사자를 단순히 시행령으로 위임하지 않고 모법에 직접 규정함으로써 하위 법령으로 위임할 경우 생길 수 있는 저축가입대상 누락을 방지하는 장치를 두었다.

송 의원은 “최근 기술혁신으로 신성장 농·어업이 각광받고 있는 추세”라면서 “개정안이 통과되면 기존의 농·어업인뿐만 아니라 ICT 등 정보통신기술과 결합한 신성장 농어업이 안정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재득기자

출처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http://www.joongboo.com)

■ 원문보기: http://www.joongboo.com/news/articleView.html?idxno=3634286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