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에 ‘문 정부 부동산정책 피해 제보센터’가 개설되고, 부동산관련 발생된 법률적 문제를 자문 및 지원하기 위한 법률지원단이 출범한다.

4일 미래통합당 부동산시장 정상화 특위 위원장인 송석준(이천)의원은 임대차 3법 등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으로 피해를 입은 피해자들의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와 피해구제를 위한 제보센터를 개설한다고 밝혔다.

피해사례를 제보하려면 통합당 홈페이지(http://saenuriparty.kr/intro.jsp)로 접속, 화면 하단에 있는 ‘문 정부 부동산정책 피해 제보센터’배너를 클릭하여 게시하면 된다.

또한 임대차 3법 등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국민들의 고충을 해결하고 법률적 자문과 각종 지원을 위해 변호사들이 특위 내 법률지원단으로 나선다. 법률지원에는 홍세욱, 유정화, 최유미 등 5명의 변호사가 맡는다.

송 의원은 “임대차 3법 등 문재인 정부의 잘못된 부동산 정책으로 피해를 호소하는 국민들이 너무 많다”며 “특위 내 법률지원단이 미래통합당 법률지원단과 함께 피해자들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득기자

출처 : 중부일보 – 경기·인천의 든든한 친구(http://www.joongboo.com)